뉴스룸

Korea Internet Corporations Association

보도자료

[보도자료] 인기협, 2017 굿인터넷클럽 5차 행사 개최
작성자
관리자
이메일
yhl@kinternet.org
보도자료
사단법인

한국인터넷기업협회
(2017. 6. 27.)
135-877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423 현대타워 7701
Tel 02-563-4675 / Fax 02-3452-9114 / E-mail : keah@kinternet.org

     

     

인공지능위기이자 기회”, 장기적·근본적 접근 있어야


인기협, 2017 굿인터넷클럽 5차 행사 인공지능일상을 파고들다” 개최 


- AI 현황 점검 및 미래방향 논의  

  

  한국인터넷기업협회(회장 한성숙www.kinternet.org이하 인기협)는 6월 27(오전 730인기협 엔스페이스(삼성동 소재)에서 협회가 주최·주관하고 네이버카카오구글코리아엔씨소프트이베이코리아넥슨코리아온오프믹스가 후원하는 ‘2017 굿인터넷클럽 5차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인공지능일상을 파고들다라는 주제로서울대 장병탁 교수야놀자 김진중 소장스켈터랩스 조원규 대표헬프미 박효연 대표 등 총 4명이 패널토크에 참여하고에디토이 김국현 대표가 진행을 맡았다. 

     

  참석자들은 인공지능이 우리 일상 및 산업 생태계 지형을 크게 변화시킬 것이라고 진단하며,  우리나라 정부와 기업 등에서 장기적이고 근본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장병탁 교수는 인공지능 연구는 오랫동안 이뤄졌지만최근에야 일상생활에 접목되면서 산업화 단계에 들어섰다고 말했다인공지능 논의가 활발한 현재 시점을 계기로 우리사회의 연구투자기업 문화 등 전반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지적하며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이 활성화될 수 있는 생태계 형성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조원규 대표는 인공지능은 소수의 전문가들로 해낼 수 있는 영역이 아니라고 말하며이제라도 국내 전문가들이 함께 모여 연구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야 한다고 말했다또한국내 기술벤처가 부족한 이유로 매출액만을 중시하는 투자환경을 꼽으며, AI 투자펀드 조성 등 장기적인 안목에서 인공지능 등을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진중 소장은 과거 인공지능이 몸(서비스)과 머리(원천기술)가 다소 분리된 채 연구됐다면요즘은 이 부분이 연결되면서인공지능 수준이 인간이 룰을 만들 수 없는 영역까지 펼쳐지고 있다고 진단했다또한앞으로 개발자들은 인공지능을 어떻게어떤 목적으로 교육시켜야 할지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효연 대표는 법률 스타트업을 운영하면서 아직까지 소비자들이 인공지능 기반의 서비스를 전적으로 신뢰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한정적이지만 정형화할 수 있는 특정 서비스 구현을 위한 데이터만을 수집하고 있다면서도개인정보보호법 등으로 수월치 않은 현실을 밝혔다.   

 

  굿인터넷클럽은 2014년부터 시작되어 매월 각계각층의 오피니언 리더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각 회차별 주제 및 발표자·패널 등의 상세정보는 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기협은 네이버카카오이베이코리아, SK커뮤니케이션즈, SK테크엑스엔씨소프트로엔엔터테인먼트, KG이니시스넥슨코리아, KTH 등 국내 주요 인터넷기업과 우아한형제들온오프믹스야놀자위드이노베이션 등 스타트업 기업 등 약 200개 기업이 가입되어 활동하고 있다. <>

     

     

첨부

 사진1 : http://www.kinternet.org/_n_2017/0627/img2.JPG

 사진2 : http://www.kinternet.org/_n_2017/0627/img3.JPG

     

     

     

사단법인 한국인터넷기업협회

※ 문의 한국인터넷기업협회 김은아 과장 (Tel: 02-563-4675, keah@kinternet.org)